영암가야금연주단
영암가야금연주단
  • 영암군민신문
  • 승인 2018.04.13 11:48
  • 호수 5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8 왕인문화축제' 개막식 특별공연 호평
영암교육지원청(교육장 나임)은 지난 4월 5일 영암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18 왕인문화축제' 개막식에 영암지역 초·중학생 50명으로 구성된 영암가야금연주단이 특별공연에 나서 호평을 받았다고 밝혔다.
영암가야금연주단은 이날 가야금산조의 창시자인 영암 출신 김창조 선생의 업적을 계승 발전시켜 가야금산조의 본향으로서의 위상 제고를 통해 학생들의 꿈과 끼를 계발하고, 지역민의 자긍심 함양 및 전통 예술문화 활성화에 기여하기 위해 특별공연에 나섰다.
가야금병창으로 호남가와 진양조, 중모리, 중중모리, 자진모리, 휘모리 등 아름다운 '김죽파류 가야금산조'가락을 연주해 관객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나임 교육장은 "2018학년도에도 가야금산조의 계승 발전과 저변 확대를 위한 여러 교육프로그램을 운영해 가야금산조의 맥을 잇는 등 영암의 문화예술 영재육성에 적극 노력하겠다"면서 "오는 4월 19일 전남체육대회 개막식에도 참가해 영암가야금연주단의 위상을 높이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