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암 무화과
영암 무화과
  • 이춘성 기자
  • 승인 2018.05.11 09:45
  • 호수 5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8년도 6차산업 지역단위 네트워크 구축사업 공모 선정
삼호농협, 2년 동안 3억원 지원 6차산업 지구조성 첫단추
 
군은 농림축산식품부가 주관하는 '2018년도 6차산업 지역단위 네트워크 구축사업'공모에 삼호농협(조합장 황성오)이 주관하는 영암 무화과가 선정됐다고 밝혔다.<관련기사 5면>
6차산업 지역단위 네트워크 구축사업은 지역자원을 활용하는 농업인, 생산자단체, 가공업체, 체험마을 등이 참여해 6차산업 네트워크 사업단을 구성, 자립화를 유도해 상품개발, 마케팅 및 홍보활동 등 공동사업 활성화를 위한 사업으로 2년 동안 3억원이 지원되는 사업이다.
삼호농협이 주관사로 녹색무화과(주)와 햇살가득영농조합, 보배영농조합법인, 열매농원영농조합법인 등이 참여한 영암 무화과 네트워크 사업단은 지난 4월 1차 서류심사와 2차 현장조사 및 3차 발표심사를 거쳐 신청한 12개 사업단 중 가장 우수한 성적으로 최종 선정됐다고 군은 밝혔다.
한편 영암 무화과는 지난 2016년 기준 전국 재배면적의 62%, 생산량의 72%를 차지하고 있으며, 사업단은 이번 공모사업을 통해 무화과 산업의 발전과 유통·마케팅 활동을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특히 이번 공모사업은 농산물 생산·가공·유통·관광이 집적돼 전·후방 산업이 융복합된 '6차산업 지구조성'의 첫단추가 된다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
군 관계자는 "지난 2015년 무화과 산업특구 지정에 이어, 이번 네트워크 구축사업을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와 6차산업과 연계한 무화과 산업의 중·장기 발전을 위해 앞으로도 지속적인 노력을 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