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삼호중 노사 2018년 단체교섭 타결
현대삼호중 노사 2018년 단체교섭 타결
  • 영암군민신문
  • 승인 2018.10.05 11:08
  • 호수 5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삼호중공업(대표이사 윤문균) 노사가 2018년 단체교섭을 마무리하고 회사의 재도약을 위해 한마음으로 힘을 모아 나가기로 했다.
현대삼호중공업은 지난 10월 4일 오후 회사 생산관 앞에서 열린 조합원 총회에서 노사 간 잠정합의안이 최종 가결되어 '2018년 단체교섭'을 사실상 마무리했다고 밝혔다.
현대삼호중공업 노사는 최근 열린 교섭에서 ▲기본급 동결, ▲격려금 100%+300만 원 지급, ▲사내협력사 근로자 처우 개선 등에 합의한 바 있다.
현대삼호중공업 관계자는 "노사간 단체교섭이 타결됨에 따라 하반기 생산공정 안정화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