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3회 도선국사 문화예술제 내일 개최
제13회 도선국사 문화예술제 내일 개최
  • 영암군민신문
  • 승인 2018.10.05 13:53
  • 호수 5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올 김용옥 특별강연, 가수 알리 출연 산사음악회 예정
제13회 도선국사 문화예술제가 오는 10월 6일 월출산 도갑사에서 열린다.
신라 4대 고승이자 풍수지리의 대가인 도선국사의 숭고한 뜻을 기리는 도선국사 문화예술제는 영암군이 후원하고 월출산 도갑사(주지 설도)가 주관한다.
올해로 13번째를 맞는 도선국사 문화예술제는 도선국사의 탄신 1191주년을 기념하고, 도갑사를 창건한 도선국사의 업적을 선양하며, 지역민들에게 나눔을 실천하는 영암군을 대표하는 문화예술축제로 자리매김 하고 있다.
특히 올해는 '2018 영암방문의 해'를 맞아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준비되어 있다.
오후 3시에는 도올 김용옥 선생이 초청되어 '도선국사의 새나라 통일전략'을 주제로 한 강연이 열리며, 이어 도선국사 다례제, 기념법요식, 저녁공양, 산사음악회 등이 열린다.
저녁 7시부터 도갑사 대웅보전 앞뜰 특설무대에서 열릴 산사음악회는 예년과 다르게 사물놀이의 명인 김덕수가 특별협연하는 국악과 클래식의 크로스오버 공연, 도갑사를 배경으로 펼쳐지는 미디어아티스트 진시영의 환상적인 미디어파사드 공연'월인천강', 가요계의 디바 알리의 가을밤 콘서트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들이 펼쳐져 깊어가는 가을, 월출산 도갑사를 찾은 많은 군민과 관광객들에게 색다른 즐거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군 관계자는 "이번 도선국사 문화예술제를 통해 신라 말 도선국사가 창건했고, 조선시대에 중건한 사찰로 영암군의 대표적인 국보 사찰인 도갑사가 더 많은 이들에게 알려져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관광명소가 되길 바란다"며, "많은 군민과 관광객들이 깊어가는 가을 풍경을 만끽하고, 가족과 친구들과 함께 가을산사에서 펼쳐질 다채로운 문화예술공연을 즐기며 의미 있는 시간을 가졌으면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