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암군 국민디자인단 행안부 장관상 수상
영암군 국민디자인단 행안부 장관상 수상
  • 영암군민신문
  • 승인 2018.11.30 14:06
  • 호수 5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관 합동 재난재해 및 각종 생활안전사고 대응 호평
군은 지난 11월 29일 오후 서울 SETEC 컨벤션센터 국제회의장에서 열린 '2018 국민디자인단 성과공유대회'에서 행정안전부 장관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행정안전부 주최로 개최된 국민디자인단 성과공유대회는 국민이 정책과정에 실제로 참여하는 것을 목적으로 2014년부터 매년 실시하는 행사로, 전국 214개(중앙 46개, 지자체 168개) 디자인 과제를 대상으로 심사를 거쳐 30개 기관을 선정해 우수사례를 시상했다.
이번 성과대회에서 영암군 국민디자인단은 '안전 골든타임, 마을안전지킴이면 OK~'라는 주제로 민관 합동 재난재해 및 생활안전사고 대응 체계를 마련한 정책 개선 노력이 높은 평가를 받아 행정안전부 장관상을 받았다.
영암군 국민디자인단은 지난 6월 22일 경찰·소방서·행정기관과 대학교수, 언론인, 주민대표 등 15명으로 구성, 발족하고, 금정면 청용리, 세류리, 쌍효리 마을 65세이상 독거노인을 대상으로 재난재해 및 각종 생활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수요자 중심 정책을 개발해 왔다.
디자인단은 그동안 현장조사, 인터뷰, 워크숍 등 8차례의 민관정책회의를 통해 ▲독거노인과 마을 대표 간 비상벨 설치 ▲주민 간 비상연락망 구축 ▲응급상황 대응 매뉴얼 가정 내 부착 ▲폭염 폭설시 안부살피기 ▲경로당 비상약품 비치 등 주민이 원하는 정책을 찾아 안전문제를 해결해 지역주민 참여형 우수 정책 개발 사례로 인정 받았다.
군 관계자는 "내년에도 주민의 다양한 행정수요를 공공서비스에 반영하기 위해 군민 소통 참여 대토론회를 반기별로 실시하고, 주민이 직접 정책에 참여해 공공서비스를 설계 개발하는 국민디자인단사업을 11개 읍면으로 확대 운영하는 등 다양한 계층 참여를 통해 지역의 문제를 진단하고 해결방안을 모색하는 열린·공개행정을 적극 실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