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암찬가3
영암찬가3
  • 영암군민신문
  • 승인 2018.12.28 16: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즈넉한 엄마 품에 우리조상 둥지 틀고
곱게 다듬어진 지석묘는 아름다운 선사문화


왕인 따라 왔더니 선비 도포 너울너울
천자, 논어 한보따리 월나산이 반겨주고


도선, 지몽 즐겨 찾던 이곳이 문산제
구림이라 성기동 월생산이 알아보네.


이천여 년 돌고 돌아 수목 장생하였는데
새내기 월출산은 즐거움만 가득하니


그 정기 기로 충만 뜀박질 준비하고
대동세상 열어가세 힘내라 기찬 영암

 


전갑홍

남도문화관광연구원 이사장
관광경영학 박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