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암지역 조합장선거 선거인 1만6천657명
영암지역 조합장선거 선거인 1만6천657명
  • 영암군민신문
  • 승인 2019.03.08 16:00
  • 호수 5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암군선관위, 선거인명부 확정 산림조합 3천161명 최다

오는 3월 13일 실시되는 제2회 전국동시조합장선거에 따른 영암지역 선거인은 모두 1만6천657명으로 집계됐다.
영암군선거관리위원회의 영암지역 조합장선거 선거인명부 확정 상황에 따르면 유권자(조합원)가 가장 많은 조합은 영암군산림조합으로 모두 3천161명이었고, 영암낭주농협이 2천320명으로 그 뒤를 이었다.
서영암농협 2천162명, 월출산농협 2천18명, 삼호농협 1천724명, 신북농협 1천519명, 금정농협 1천313명, 영암축협 1천292명, 군서농협 1천148명 등의 순이다.
한편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제2회 전국동시조합장선거의 투표소 1천823곳을 확정하고, 선거인 221만6천844명에게 투표안내문과 후보자 선거공보를 발송했다.
'공공단체 등 위탁선거에 관한 법률'에 따라 동시조합장선거의 투표소는 선거가 실시되는 읍·면마다 1개씩 설치하되, 동 지역의 경우에는 관할 선관위가 조합과 협의하여 일부 동에만 설치할 수 있다.
이번 조합장선거에서는 구·시·군단위로 통합선거인명부와 투표용지발급기를 사용하기 때문에 선거인은 조합을 관할하는 선관위가 설치한 어느 투표소에서나 투표할 수 있다. 총회 또는 대의원회에서 선출하는 선거의 경우에는 지정된 투표소에서만 가능하다.
투표소 목록은 선관위가 각 선거인에게 발송한 투표안내문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중앙선관위 홈페이지(http://www.nec.go.kr)에서도 투표소 주소와 약도를 조회할 수 있다.
선관위는 또 섬이나 산간오지에 거주하는 등 부득이한 사유로 투표소에 가기 어려운 선거인을 대상으로 거소투표제도와 순회투표제도를 운영하고 있다.
각 선관위는 지역 조합과 협의를 통해 선정된 거소투표 대상 선거인 127명에게 거소투표용지를 발송했고, 순회투표 기간 중 36곳의 순회투표소를 운영할 예정이다.
------------------------------------------------------------------------------
제2회 전국동시조합장선거
전남지역 총 446명 후보 등록 평균 2.4대 1

전남도선거관리위원회는 오는 3월 13일 실시하는 제2회 전국동시조합장선거의 후보자등록을 마감한 결과 모두 185개 조합에 총 446명이 등록, 평균 2.4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지난 제1회 전국동시조합장선거의 경쟁률도 2.4대 1이었다.
조합별로는 농협 355명, 수협 43명, 산림조합 48명이 등록했다.   
가장 높은 경쟁률을 보인 곳은 나주의 마한농협으로 총 6명이 후보등록을 했고, 단일후보 등록에 따른 무투표 조합은 28곳이다.
후보자들의 연령별로는 60대 이하가 200명, 70대 이하 225명, 70세 이상이 20명이었으며 현직 조합장은 64명이 후보등록을 한 것으로 나타났다.
각 후보자에 대한 정보는 선관위 홈페이지(http://www.nec.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등록을 마친 후보자는 지난 2월 28일부터 선거운동에 들어갔다.
선거법에 정해진 선거운동방법은 ▲선거벽보 첩부 및 선거공보 발송 ▲어깨띠나 표찰, 기타 소품 이용 ▲해당 조합이 개설 운영하는 인터넷 홈페이지의 게시판 대화방 등에 글이나 동영상 등 게시 ▲전자우편 전송 ▲ 전화를 이용해 직접 통화하거나 문자메시지 전송 ▲선거인에게 명함을 직접 주거나 지지를 호소하는 방법 등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