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주 흡연 취사 등 봄 행락철 현장관리 강화
음주 흡연 취사 등 봄 행락철 현장관리 강화
  • 영암군민신문
  • 승인 2019.05.17 10:37
  • 호수 56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월출산국립공원사무소, 불법·무질서행위 예방활동 나서

국립공원공단 월출산국립공원사무소(소장 김병채)는 봄 행락철을 맞아 탐방객 증가에 따른 샛길출입, 음주 등 불법·무질서 행위를 예방하기 위한 보다 체계적이고 적극적인 순찰 방안으로 봄 행락철 현장관리강화에 나선다고 밝혔다.
이번 봄 행락철 현장관리 강화를 통해 국립공원에서 봄 행락철 및 성수기에 상습적으로 발생하는 불법·무질서행위를 집중 순찰하고, 아울러 대국민 예방 활동(캠페인)도 전개할 예정이다.
주요 순찰대상은 땅끝기맥 산행코스인 풀치재~밤재 구간을 비롯한 비법정 탐방로(샛길) 출입과 음주금지구역(천황봉, 구름다리, 암장 4개소) 내 음주행위 등 이며, 집중순찰기간은 5월 13일부터 5월 26일까지 약 2주간이다.
월출산국립공원사무소 손재원 자원보전과장은 "이번 봄 행락철 현장관리강화 기간 중 국립공원 특별사법경찰관(리)에게 적발되면 자연공원법에 의거해 벌금 또는 과태료가 부과되므로 국립공원 내 준법 질서 준수를 당부 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