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4회 전라남도어르신생활체육대축전 성료
제14회 전라남도어르신생활체육대축전 성료
  • 이승범 기자
  • 승인 2019.06.14 14:12
  • 호수 56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도내 22개 시·군 및 경북도 선수단 2천143명 참가 이틀간 열전

제14회 전라남도어르신생활체육대축전이 지난 6월 4일부터 5일까지 이틀동안 영암실내체육관과 종목별 경기장에서 열려 영호남의 우호교류를 참가한 경북도 선수단 및 전남도내 22개 시·군 선수단 등 모두 2천143명의 어르신들이 친목과 화합을 도모하는 열전을 벌이는 등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특히 영암군은 지난해 사상 처음 개최한 제57회 전라남도체육대회의 성공 경험을 살려 치밀한 대회 준비와 친절한 손님맞이로 깔끔한 대회를 준비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생활체육을 통해 어르신들의 활기찬 삶 영위는 물론 건전한 여가문화 정착과 우리 민족 고유의 전통문화를 창조적으로 계승·발전시키기 위해 열린 이번 대회 개회식에는 윤병태 전남도 정무부지사와 이용재 전남도의회 의장, 전동평 군수와 조정기 의장 등 각급 기관단체장들도 대거 참석해 대회 참가 어르신들의 삶의 질 향상과 건강한 삶을 영위할 기반 조성에 노력할 것을 다짐했다.
특히 이번 대회에서는 종목별 최고령 참가자인 유영준(92·게이트볼), 황인현(87·궁도), 황난주(87·그라운드골프), 이재삼(77·산악), 최재복(80·배드민턴), 서병춘(85·체조), 김재곤(83·정구), 김욱자(77·탁구), 박향심(83)씨 등 9명의 어르신에게 건강상을 수여했다.

어르신 동호인들이 8개 생활체육종목에서 화합을 다지며 선의의 경쟁을 펼친 결과 종목별 1위에는 게이트볼은 영광군, 궁도는 무안군, 그라운드골프는 구례군, 산악은 완도군, 배드민턴은 목포시, 체조는 장흥군, 정구 및 탁구는 순천시가 각각 차지했다.
전동평 군수는 대회 개막식 환영사를 통해 "氣의 고장 영암 방문을 환영하며 일상 속에 생활체육을 통해 체력증진과 삶의 질을 높여 행복한 노후를 가꾸길 바란다"고 격려했다. 

/사진 = 영암군청 강평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