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억의 유랑극장 '토생외전'상연
추억의 유랑극장 '토생외전'상연
  • 영암군민신문
  • 승인 2019.08.02 15:08
  • 호수 57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정면, '문화가 있는 날' 찾아가는 순회공연 성황

금정면(면장 김규환)은 지난 7월 31일 면사무소 2층 회의실에서 면민 1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9년 문화가 있는 날' 찾아가는 순회공연을 성황리에 개최했다.
문화가 있는 날 찾아가는 순회공연은 매월 마지막 수요일이 포함된 주중에 극장과 공연장 등이 부족한 문화소외지역 주민들에게 공연 관람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올해 첫 시행하고 있는 행사로 금정면 공연은 4번째다.
이날 공연에서는 고전 토끼전을 각색한 작품인 추억의 유랑극장 '토생외전'이 상연됐다. 소리꾼, 판소리, 장단 등 전통적인 극형식을 첨가한 마당극 형태로 각 장마다 트로트와 춤을 넣어 관객의 흥을 돋우고 참여를 유도하는 등 면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