웃프다는 표현에 대하여
웃프다는 표현에 대하여
  • 영암군민신문
  • 승인 2020.02.14 13:57
  • 호수 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까맣게 탄
조기 두 마리 사진이
가족 단톡방에 올라왔다


아버지 돌아가신 후
오랜만에 구워본 조기가
이렇게 타버렸다는
큰오빠의 문자와 함께


사진을 들여다보다
한참 만에서야 나는
'웃프다는 표현이
이럴 때 쓰일 듯싶지요'


꾹꾹 눌러 댓글을 달았다


아버지 병석에 계실 때
남매들의 속 같았던
사진 한 장이
넘기지 못한 쑥떡처럼
내 가슴에 얹혀 있다

 

봉성희
영암문협 회원
솔문학동인회 회장 역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