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암농협
영암농협
  • 이승범 기자
  • 승인 2020.02.14 15:24
  • 호수 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년 상호금융대상평가서 '최우수상' 영예

영암농협(조합장 박도상)은 농협중앙회가 전국 농·축협을 대상으로 평가하는 '2019년 상호금융대상'평가'에서 최우수농협으로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고 밝혔다.
이번 상호금융대상 최우수상은 영암농협 창립 이후 첫 수상일 뿐 만 아니라 영암 관내 농협에서도 유래 없는 첫 수상이라고 밝혀 주목된다.
상호금융대상평가는 전국 1천118개 농·축협을 대상으로 재무상태와 수익개선도, 고객서비스, 보험, 카드, 영업능력향상, 핵심인재 육성 등 32개 항목의 신용사업 전반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최우수 농·축협을 선정하는 상호금융부문 최고의 시상제도다.
영암농협은 작년 한해 하나로마트경영대상, 지도사업우수상, 사회공헌우수사무소, 자랑스러운농협인상, 아름다운 들녘가꾸기 행자부장관상 등 각종 상을 휩쓸다시피 했다.
또 박도상 조합장 취임 후 '자랑스러운 조합장상' 수상을 필두로, 농가소득증대우수상, 범농협 사회공헌우수상, 지도사업선도농협상, 중앙회공적상, 산지판매우수상, 농축산부문 신한국인대상 등 수많은 수상실적을 거뒀다.
박도상 조합장은 농업·농촌융복합산업의 신성장 동력확보를 위해 영암농협장례식장, 기찬장터, 가공센터, 경관단지사업 등 농협 신규사업 확대뿐 아니라 종합업적 우수상, 지도사업대상, 상호금융대상 수상 등 내부경영 지표에서도 우수한 결과를 내며 안팍으로 탁월한 성과를 보였다.
박도상 조합장은 "이번 수상은 고객밀착형 상호금융기관으로서의 역할에 충실했기 때문"이라며 "앞으로도 농업인의 실익증진과 지역민과 함께 더 성장하는 농협 구현을 위해 상호금융 사업성장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상호금융대상 최우수상 수상으로 영암농협은 직원 특별승진, 시상금, 직원표창 및 연수 등의 특전이 주어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