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호농협
삼호농협
  • 영암군민신문
  • 승인 2020.02.14 15:24
  • 호수 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호금융대상평가서 2018년 이어 2019년도 우수상 수상

삼호농협(조합장 황성오)은 상호금융대상평가서 2018년 이어 2019년에도 우수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상호금융대상평가는 전국 1천118개 농·축협을 대상으로 16개 대그룹으로 분류, 재무상태와 수익개선도, 고객서비스, 보험, 카드, 영업능력 향상, 핵심인재 육성 등 32개 항목의 신용사업 전반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시상하는 농협중앙회의 상호금융부문 최고의 시상제도다.
삼호농협은 지난 2019년 9월 말 분기평가에서 전국 1천118개 농·축협 중 1위를 차지한 바 있으며, 2019년 연말최종평가에서는 1천32.42점으로 전국 6위를 차지했다. 이는 전남에서 김병원 전 중앙회장이 조합장으로 재임했던 남평농협에 이어 2번째로 높은 점수이다.
삼호농협은 전국 1천118개 농·축협에서 6위를 차지할 정도로 높은 점수를 득점했으나 상호금융대상평가 최우수상 4연패에 도전한 충남 서서천농협이 1천32.80점을 득점, 0.38점이라는 아주 근소한 차이로 아쉽게 우수상을 차지했다.
비록 그룹 분류에 있어서 강적을 만나 우수상에 그치기는 했으나, 2019년 연말최종평가 점수로 전국 1천118개 농·축협에서 6위를 차지했다는 것은 괄목할만한 성과로 평가받고 있다.
황성오 조합장은 "삼호농협이 이만큼 성장할 수 있었던 것은 조합원들의 농협 전이용과 농협 임직원들의 열정이 없었다면 불가능했을 것"이라며 감사의 뜻을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