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북 학동지구 지적재조사사업 완료
신북 학동지구 지적재조사사업 완료
  • 영암군민신문
  • 승인 2020.05.29 15:33
  • 호수 6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은 신북면 학동리 554-4번지 일원 300필지 17만550㎡에 대한 지적재조사사업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군은 2017년 10월 사업실시계획을 수립, 주민설명회를 시작으로 주민동의서 확보, 사업지구 지정, 지적재조사 측량, 경계결정 및 지적재조사위원회 개최 등 행정적 절차를 거쳐 이번에 사업을 완료했다.
군은 사업완료지구에 대해 기존 토지대장 등을 폐쇄하고 새로운 토지대장과 지적도를 작성해 면적 증감에 따른 조정금 청산 및 공부정리를 실시하고 무료로 등기촉탁까지 하게 된다.
현재는 2019년 사업지구인 금정월평지구를 비롯해 2020년도 6개 사업지구(2천512필지 1천800㎢)를 추진 중이다.
군 관계자는 "사업이 2030년까지(7만6천835필지)완료되면, 경계를 둘러싼 토지분쟁을 최소화하고 효율적인 국토관리와 올바른 재산권행사가 가능해질 것"이라며, "해당 주민들이 관심을 갖고 적극적으로 협조해달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