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암낭주농협
영암낭주농협
  • 영암군민신문
  • 승인 2021.02.19 15:56
  • 호수 6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호금융대상평가 전국 최우수…지역대표 금융기관 발돋음

이재면 조합장, "변화와 혁신 통해 1등 농협 자리매김 최선"

영암낭주농협(조합장 이재면)이 탄탄한 신용사업을 바탕으로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지역대표 금융기관으로 발돋움하고 있다.
영암낭주농협은 최근 '상호금융대상평가 전국 최우수농협' 수상, '상호금융예수금 1천억 달성탑' 수상, '자산건전성 평가 클린뱅크' 인증 등 농협중앙회가 주관하는 신용사업 부문 3관왕을 달성하는 쾌거를 이뤘다.
영암낭주농협은 2015년 6월 도포농협과 덕진농협의 합병으로 탄생했다. 출범 당시 영암낭주농협은 상호금융예수금 660억원, 대출금 410억원, 자산 990억원 등 농촌형 농협으로 열악한 조건에 놓여 있었다.
김봉진 전무는 "농촌의 고령화와 인구감소 등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전 임직원이 똘똘 뭉쳐 각종 사업에 매진했다"고 설명했다.
안정적인 경영관리와 조합원 실익증대를 위해 전 임직원이 노력한 결과 예수금 1천억원, 대출금 670억원, 자산 1천700억원 등 안정적 경영 기반을 구축하는 성과를 올렸다.
이재면 조합장은 "영암낭주농협이 이만큼 성장할 수 있었던 것은 그동안 적극적인 사업 참여와 변함없는 애정을 보내준 고객과 조합원 덕분"이라며 "지속적인 변화와 혁신을 통해 조합원에 봉사하는 1등 농협으로 자리매김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