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포면 출신 김재열씨
도포면 출신 김재열씨
  • 김대호 기자
  • 승인 2021.12.17 14:44
  • 호수 68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산호남향우회 제22대 회장에 취임

30만 호남인의 모임인 안산호남향우회 제22대 회장에 도포면 출신 김재열(70)씨가 취임했다.
김 회장은 지난 12월 11일 안산시 한양대 에리카컨벤션센터 웨딩홀(1층)에서 취임식을 갖고 "1979년 결성된 안산호남향우회를 더욱 활성화시켜 명품 향우회로 가꿔나가겠다"고 다짐했다.
도포면 도포1구가 고향인 김 회장은 제22대 회장 보궐선거에 단독입후보해 당선의 영예를 안은 바 있다.
45년 전부터 안산에 거주하면서 자수성가한 김 회장은 안산호남향우회 창립멤버로 활동할 정도로 애향심이 강하다.
김재열 회장은 "65만 안산시에서 호남인이 30만이나 돼 안산시는 호남인의 고장이라 여겨도 무방한 곳"이라면서, "호남이라는 이름으로 모두가 하나가 되는 화합 회장의 역할을 하고 싶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