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상원 제30대 영암부군수
소상원 제30대 영암부군수
  • 영암군민신문
  • 승인 2022.01.07 14:54
  • 호수 69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천여 공직자와 한마음 한뜻으로 최선 다할 터”

“1천여 공직자들과 한마음 한뜻이 되어 ‘하나 된 군민, 풍요로운 복지 영암’을 만들어 나가는데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전남도가 1월 3일 자로 단행한 인사발령에 따라 제30대 영암부군수로 취임한 소상원(58) 부군수는 “국립공원 월출산의 아름다운 자연과 남도의 젖줄 영산강이 흐르는 풍요와 기의 고장인 영암에서 일하게 된 것을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취임 포부를 이처럼 밝혔다.
전북 군산 출신으로 전북대학교 행정학과를 졸업하고 1992년 국가직 7급 공채로 공직에 입문한 정통 행정가 출신인 소 부군수는 2011년까지 20년간 정보통신부와 행정안전부 등 중앙부처에 근무하다 2012년에 전남도로 전입했다. 주로 창조산업과, 사회경제과, 중소벤처기업과 과장 등으로 근무해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역할이 기대된다.
성품이 매우 온화하고 합리적이며, 강인한 업무 추진력과 리더십을 함께 갖춘 리더로 평가받는 소 부군수는 군산 출생이기는 하나 거주한지 10년째이자 처가가 있는 목포가 “사실상 고향이나 다름 없다”고 말할 정도로 전남에 대한 애착도 강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