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서면 출신 김인호 서울시의회 의장
군서면 출신 김인호 서울시의회 의장
  • 서울 김대호 기자
  • 승인 2022.04.08 15:46
  • 호수 7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1 지방선거 서울 동대문구청장 출마 선언

군서면 출신인 김인호 서울시의회 의장(더불어민주당)이 지난 4월 4일 동대문구청 앞 마당에서 1천여명의 지지자들이 함께 한 가운데 기자회견을 하고 6·1 지방선거에 동대문구청장 출마를 선언했다.
김 의장은 제8대 서울시의원에 당선, 재정경제위원장을 역임했고, 제9대 서울시의원으로 최연소 부의장을 거친 후, 제10대 서울시의회 최연소 의장(후반기) 및 제17대 대한민국시도의장협의회 회장을 맡았다.
김 의장은 이날 출마 선언을 통해 "그동안 보고 듣고 경험한 모든 역량을 새로운 '동대문 시대'를 여는데 쏟아붓겠다"면서, "서울시의회 의장으로서 서울시를 책임졌던 김인호가 이제 동대문구를 책임지겠다"며 지지를 호소했다.
한편 동대문구청은 현 유덕열 구청장(더불어민주당)이 3선 연임 제한에 걸린 곳으로, 더불어민주당에서는 김인호 의장을 비롯해 지용호, 최동민, 윤종일씨 등 4명이 출사표를 던진 상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