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랑잎 메시지
가랑잎 메시지
  • 영암군민신문
  • 승인 2022.09.02 14:39
  • 호수 7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갈잎 쪽배 하나 둘 내려앉습니다
어디론가 바삐 떠나가는 갈바람 등짝에 업혀서

고운 손결 하늘하늘 주단을 펼칩니다
조심스레 밟고 걷는 발걸음마다
타다 남은 시간의 숨결들이 사각사각
발부리를 타 올라 내 마음호수에 파문을 일으킵니다

한 생애 붙잡아 주던 손을 놓아 버린
목숨들이 마지막 간이역에서
남은 것 다 쏟아내
삭막한 세상을 알록달록 물들입니다

비우고 또 비우라는 삶의 메시지를 날립니다

전석홍
전 전남도지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