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출산 도갑사 가는 길의 단풍
월출산 도갑사 가는 길의 단풍
  • 영암군민신문
  • 승인 2023.11.24 12:51
  • 호수 78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구 온난화의 여파로 올 들어 전국 산하의 단풍이 제 색깔을 찾지 못해 단풍 여행객 사이에 "풍경이 예년만 못하다"는 반응이 나오고 있는 가운데, 월출산 도갑사 가는 길의 단풍은 유난히도 곱게 물들어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
/사진 = 영암군청 강평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