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화(松花) 필 무렵
송화(松花) 필 무렵
  • 영암군민신문
  • 승인 2021.04.09 15:35
  • 호수 6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솔솔∼솔향 불어오는 오월
홀로 우뚝 서서 풍상의 세월에
곧게 뻗은 기품아


이른 새벽 차오르는 순마다
싱그러운 향내 가득
꽃 피우는 알갱이들의 이야기


노오란 분첩으로 곱게 단장을 하고
님 맞으려 춘풍(春風)에 떠나는
송화들의 나들이


버들강아지 노래하는 개울가
들꽃 차 한 모금 마시며
그리움 삼키는데


송화 꽃 아련하게 휘날리며
그대와 함께 걷던 숲길에서
쏟아지는 햇살을 마신다


훈풍(薰風) 부는 날
늠름한 자태로 사랑 꽃피우는
송화들이 장관을 이루는 날에

 

 


노유심
/영암문인협회 회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